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운계약 의혹' 수성구 아파트 조사 착수
입력 2019.03.11 (16:30) 대구
대구 수성구청이
무더기 다운계약서 작성 의혹이 제기된
수성구 한 아파트에 대해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일반 분양에서 평균 85대 1의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한 이 아파트는
최근 조합원 입주권 전매제한이 풀리면서
거래물량의 1/3 가량이 일반 분양가보다
1~2억 원 낮은 가격으로 신고됐습니다.
수성구청은
위법사항이 드러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하고
국세청,경찰 등 관계기관에
통보할 방침입니다. (끝)
  • '다운계약 의혹' 수성구 아파트 조사 착수
    • 입력 2019-03-12 10:11:45
    대구
대구 수성구청이
무더기 다운계약서 작성 의혹이 제기된
수성구 한 아파트에 대해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일반 분양에서 평균 85대 1의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한 이 아파트는
최근 조합원 입주권 전매제한이 풀리면서
거래물량의 1/3 가량이 일반 분양가보다
1~2억 원 낮은 가격으로 신고됐습니다.
수성구청은
위법사항이 드러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하고
국세청,경찰 등 관계기관에
통보할 방침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