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부울 포함 '대도시권 광역교통위' 19일 출범
입력 2019.03.17 (10:20) 창원
경남과 부산, 울산 등
광역자치단체의 교통업무를 맡는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가
모레(19일) 출범합니다.
국토교통부와 행정안전부는
행정 경계를 넘은 교통문제가 있지만,
자치단체끼리 협의가 지연되거나
사각지대가 생겨 불편이 생기고 있다며
콘트롤 타워를 마련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역교통위원회는
신도시 등 대규모 개발지역의
광역 교통망 적기 확충, 환승·연계체계 강화,
광역 급행버스 도입 등을 추진합니다.
'대도시권'은
경남, 부산, 울산을 포함해
수도권과 대전·세종권, 대구권
광주권 등 모두 5개 권역입니다.
  • 경부울 포함 '대도시권 광역교통위' 19일 출범
    • 입력 2019-03-18 09:08:39
    창원
경남과 부산, 울산 등
광역자치단체의 교통업무를 맡는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가
모레(19일) 출범합니다.
국토교통부와 행정안전부는
행정 경계를 넘은 교통문제가 있지만,
자치단체끼리 협의가 지연되거나
사각지대가 생겨 불편이 생기고 있다며
콘트롤 타워를 마련했다고 밝혔습니다.
광역교통위원회는
신도시 등 대규모 개발지역의
광역 교통망 적기 확충, 환승·연계체계 강화,
광역 급행버스 도입 등을 추진합니다.
'대도시권'은
경남, 부산, 울산을 포함해
수도권과 대전·세종권, 대구권
광주권 등 모두 5개 권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