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검 진상조사단, ‘김학의 사건’ 오늘 중간보고…“재수사 건의할 듯”
입력 2019.03.25 (01:04) 수정 2019.03.25 (01:13) 사회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을 수사 중인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오늘(25일) 법무부 과거사위원회에 중간 조사 상황을 보고합니다.

법무부 과거사위의 판단에 따라 김 전 차관 사건에 대한 재수사가 결정될 수도 있습니다.

대검 진상조사단은 오늘 오후 법무부 과거사위에 김 전 차관 사건 등에 대한 지금까지의 조사 결과와 향후 조사 방향 등을 보고할 예정입니다.

조사단은 이 자리에서 김 전 차관의 뇌물 혐의에 대해 우선 수사 착수하는 방안을 건의할 방침으로 전해졌습니다.

김 전 차관에 대한 뇌물 혐의 수사는 2013년과 이듬해 1, 2차 수사에서는 이뤄지지 않았는데, 조사단은 최근 이와 관련해 의미 있는 단서를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사단의 보고를 받은 과거사위가 재수사를 의결하고 이를 법무부 장관에게 보고한 뒤 수사 의뢰하면 검찰이 사건을 배당해 재수사에 착수할 수 있습니다.

법무부는 앞서 22일 밤 태국으로 출국하려는 김 전 차관에 대해 긴급 출국금지 조치를 내린 뒤 이를 정식 출국금지로 전환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대검 진상조사단, ‘김학의 사건’ 오늘 중간보고…“재수사 건의할 듯”
    • 입력 2019-03-25 01:04:44
    • 수정2019-03-25 01:13:23
    사회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을 수사 중인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오늘(25일) 법무부 과거사위원회에 중간 조사 상황을 보고합니다.

법무부 과거사위의 판단에 따라 김 전 차관 사건에 대한 재수사가 결정될 수도 있습니다.

대검 진상조사단은 오늘 오후 법무부 과거사위에 김 전 차관 사건 등에 대한 지금까지의 조사 결과와 향후 조사 방향 등을 보고할 예정입니다.

조사단은 이 자리에서 김 전 차관의 뇌물 혐의에 대해 우선 수사 착수하는 방안을 건의할 방침으로 전해졌습니다.

김 전 차관에 대한 뇌물 혐의 수사는 2013년과 이듬해 1, 2차 수사에서는 이뤄지지 않았는데, 조사단은 최근 이와 관련해 의미 있는 단서를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사단의 보고를 받은 과거사위가 재수사를 의결하고 이를 법무부 장관에게 보고한 뒤 수사 의뢰하면 검찰이 사건을 배당해 재수사에 착수할 수 있습니다.

법무부는 앞서 22일 밤 태국으로 출국하려는 김 전 차관에 대해 긴급 출국금지 조치를 내린 뒤 이를 정식 출국금지로 전환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