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위사업청 “F-35A 2대 국내 도착…4~5월 전력화”
입력 2019.03.29 (17:06) 수정 2019.03.29 (17:12)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우리 공군이 전략무기로 운용하게 될 스텔스 전투기 F-35A 2대가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 오후 2시 35분쯤 F-35A 전투기 2대를 공군 청주기지에 안전하게 인계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도착한 F-35A 2대는 공군 자체 수령 절차를 거쳐 4~5월쯤 전력화될 예정입니다.

방위사업청은 "2021년까지 F-35A 40대가 순차적으로 실전 배치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35A는 최대 속력 마하 1.8에 전투행동반경이 1천93㎞로, 레이더에 탐지되지 않는 스텔스 기능 때문에 적 미사일을 탐지, 추적, 파괴하는 작전개념인 '전략표적 타격'의 핵심 전력으로 꼽힙니다.
  • 방위사업청 “F-35A 2대 국내 도착…4~5월 전력화”
    • 입력 2019-03-29 17:07:23
    • 수정2019-03-29 17:12:39
    뉴스 5
우리 공군이 전략무기로 운용하게 될 스텔스 전투기 F-35A 2대가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 오후 2시 35분쯤 F-35A 전투기 2대를 공군 청주기지에 안전하게 인계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도착한 F-35A 2대는 공군 자체 수령 절차를 거쳐 4~5월쯤 전력화될 예정입니다.

방위사업청은 "2021년까지 F-35A 40대가 순차적으로 실전 배치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F-35A는 최대 속력 마하 1.8에 전투행동반경이 1천93㎞로, 레이더에 탐지되지 않는 스텔스 기능 때문에 적 미사일을 탐지, 추적, 파괴하는 작전개념인 '전략표적 타격'의 핵심 전력으로 꼽힙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