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민단체 '스마트팜 혁신밸리' 폐기 촉구
입력 2019.03.29 (20:27) 목포
전남 고흥군이 '스마트팜 혁신밸리'
2차 조성지역으로 선정된 가운데
지역농민단체가 전라남도에 스마트팜 조성 계획을
전면 폐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전국농민회총연맹
광주전남연맹 등 지역 농민단체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사업은
가격안정 대책 없이 생산시설만
늘리는 사업"이라며 이 같이 주장했습니다.
앞서 농림축산식품부는
천 56억원을 투입해
고흥군 도덕면 일대를 청년농업인 교육과
아열대 작물 대체품목 육성을 위한
거점 단지로 활용하는 내용의
스파트팜 조성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



  • 농민단체 '스마트팜 혁신밸리' 폐기 촉구
    • 입력 2019-03-29 20:27:47
    목포
전남 고흥군이 '스마트팜 혁신밸리'
2차 조성지역으로 선정된 가운데
지역농민단체가 전라남도에 스마트팜 조성 계획을
전면 폐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전국농민회총연맹
광주전남연맹 등 지역 농민단체는
"스마트팜 혁신밸리 사업은
가격안정 대책 없이 생산시설만
늘리는 사업"이라며 이 같이 주장했습니다.
앞서 농림축산식품부는
천 56억원을 투입해
고흥군 도덕면 일대를 청년농업인 교육과
아열대 작물 대체품목 육성을 위한
거점 단지로 활용하는 내용의
스파트팜 조성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