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터키, 남부 국경 지역에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센터’ 설치
입력 2019.03.31 (04:56) 수정 2019.03.31 (05:10) 국제
터키가 남부 국경 지역에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본부를 열었습니다.

터키군이 현지시간 30일 샨리우르파 주에 유프라테스강 동안 군사작전에 대비한 본부를 설치했다고 관영 아나돌루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훌루시 아카르 국방장관과 야샤르 귈레르 합참의장이 이날 본부 출범식에 참석했습니다.

아카르 국방장관은 이날 행사에서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 계획 수립과 준비를 완료했다고 말했습니다.

유프라테스 동안, 즉 시리아 북동부는 미군 지원을 받는 쿠르드 민병대 '인민수비대'가 통제하는 지역입니다.

'인민수비대'는 미군 주도 국제동맹군과 함께 수니파 극단주의조직 '이슬람국가'(IS) 격퇴전을 수행했지만 터키는 이 세력을 최대 안보위협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앞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시리아 북동부에서 '인민수비대'를 몰아내는 대테러작전을 펼치겠다고 여러 차례 위협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미군 철수 후 시리아 북부에 터키군이 관리하는 '안보지대'를 설치하겠다고 미국에 제안했습니다.

미국은 터키의 안보 우려 해소, 쿠르드 세력 보호, 러시아·이란 세력 확대 차단을 위해 미군과 유럽 동맹국 군대로 구성된 '다국적 감시군'을 시리아 북동부에 배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터키, 남부 국경 지역에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센터’ 설치
    • 입력 2019-03-31 04:56:35
    • 수정2019-03-31 05:10:13
    국제
터키가 남부 국경 지역에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본부를 열었습니다.

터키군이 현지시간 30일 샨리우르파 주에 유프라테스강 동안 군사작전에 대비한 본부를 설치했다고 관영 아나돌루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훌루시 아카르 국방장관과 야샤르 귈레르 합참의장이 이날 본부 출범식에 참석했습니다.

아카르 국방장관은 이날 행사에서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 계획 수립과 준비를 완료했다고 말했습니다.

유프라테스 동안, 즉 시리아 북동부는 미군 지원을 받는 쿠르드 민병대 '인민수비대'가 통제하는 지역입니다.

'인민수비대'는 미군 주도 국제동맹군과 함께 수니파 극단주의조직 '이슬람국가'(IS) 격퇴전을 수행했지만 터키는 이 세력을 최대 안보위협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앞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시리아 북동부에서 '인민수비대'를 몰아내는 대테러작전을 펼치겠다고 여러 차례 위협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미군 철수 후 시리아 북부에 터키군이 관리하는 '안보지대'를 설치하겠다고 미국에 제안했습니다.

미국은 터키의 안보 우려 해소, 쿠르드 세력 보호, 러시아·이란 세력 확대 차단을 위해 미군과 유럽 동맹국 군대로 구성된 '다국적 감시군'을 시리아 북동부에 배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