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업 실적 ‘먹구름’…1분기 이익 눈높이 석달새 28%↓
입력 2019.03.31 (11:08) 수정 2019.03.31 (11:13) 경제
올해 1분기 사업보고서 제출 기한을 앞두고 주요 상장사들에 대한 이익 전망치가 줄줄이 하향 조정되고 있습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 3곳 이상의 실적 전망치가 있는 국내 상장사 130곳의 1분기 영업이익 추정치(컨센서스)는 24조 4천317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석 달 전 전망치보다 27.7% 줄고 한 달 전보다는 7.3% 하향 조정된 수준입니다.

기업별로는 130곳 중 76.2%인 99곳의 영업이익 전망치가 석 달 전보다 감소했고 상향 조정된 곳은 31곳에 불과했습니다.

이 기간 삼성전자의 영업이익 전망치는 12조 3천154억 원에서 7조 4천641억 원으로 39.4% 줄었고, SK하이닉스(3조 9천937억 원→1조 7천588억 원), 현대차(9천59억 원→8천188억 원), LG화학(5천502억 원→4천410억 원), 삼성전기(3천856억 원→2천502억 원), 롯데케미칼(4천613억 원→3천896억 원) 등도 감소 폭이 컸습니다.

이에 따라 130곳의 1분기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보다 31.3%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1분기 순이익에 대한 눈높이도 석 달 전보다 29.3%, 한 달 전보다 9.5% 낮아져 현재 전망치는 18조 7천577억 원 수준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기업 실적 ‘먹구름’…1분기 이익 눈높이 석달새 28%↓
    • 입력 2019-03-31 11:08:29
    • 수정2019-03-31 11:13:56
    경제
올해 1분기 사업보고서 제출 기한을 앞두고 주요 상장사들에 대한 이익 전망치가 줄줄이 하향 조정되고 있습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 3곳 이상의 실적 전망치가 있는 국내 상장사 130곳의 1분기 영업이익 추정치(컨센서스)는 24조 4천317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석 달 전 전망치보다 27.7% 줄고 한 달 전보다는 7.3% 하향 조정된 수준입니다.

기업별로는 130곳 중 76.2%인 99곳의 영업이익 전망치가 석 달 전보다 감소했고 상향 조정된 곳은 31곳에 불과했습니다.

이 기간 삼성전자의 영업이익 전망치는 12조 3천154억 원에서 7조 4천641억 원으로 39.4% 줄었고, SK하이닉스(3조 9천937억 원→1조 7천588억 원), 현대차(9천59억 원→8천188억 원), LG화학(5천502억 원→4천410억 원), 삼성전기(3천856억 원→2천502억 원), 롯데케미칼(4천613억 원→3천896억 원) 등도 감소 폭이 컸습니다.

이에 따라 130곳의 1분기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보다 31.3%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1분기 순이익에 대한 눈높이도 석 달 전보다 29.3%, 한 달 전보다 9.5% 낮아져 현재 전망치는 18조 7천577억 원 수준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