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3평화문학상 시 부문 김병심 시인 당선
입력 2019.03.31 (21:42) 제주
제7회 제주4·3평화문학상
시 부문 당선작으로
김병심 시인의 '눈 살 때의 일'이 선정됐습니다.
제주4·3평화문학상 운영위원회는
김병심 시인의 작품이
평화로운 풍경의 마을이
4·3으로 잃어버린 마을로 변하고,
개발속에서 그 모습까지 사라져버리고 있는
안타까움을 잘 담아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올해 4·3평화문학상 소설과 논픽션 부문에서는
당선작이 없습니다.
  • 4·3평화문학상 시 부문 김병심 시인 당선
    • 입력 2019-03-31 21:42:52
    제주
제7회 제주4·3평화문학상
시 부문 당선작으로
김병심 시인의 '눈 살 때의 일'이 선정됐습니다.
제주4·3평화문학상 운영위원회는
김병심 시인의 작품이
평화로운 풍경의 마을이
4·3으로 잃어버린 마을로 변하고,
개발속에서 그 모습까지 사라져버리고 있는
안타까움을 잘 담아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올해 4·3평화문학상 소설과 논픽션 부문에서는
당선작이 없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