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검찰 과거사위 연장 조사
[사사건건 플러스 ②] 윤지오 “경찰, 비상호출에 무응답”…실제 위협 정황은?
입력 2019.04.01 (16:42) 수정 2019.04.01 (17:54) 사사건건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 프로그램 코너명 : [사사건건 플러스②]
■ 방송시간 : 4월1일(월) 16:00~17:00 KBS1
■ 진행 : 김원장 앵커
■ 출연자 : 최영일 시사평론가 / 손정혜 변호사
■ 유튜브 / 페이스북 [사사건건]

- '장자연 사건' 증언자 윤지오““경찰, 비상호출에 무응답…신변보호 안 돼”국민청원
- 윤지오“벽쪽에서 기계음 지속적으로 들려…출입문 잠금장치 고장·이상한 가스 냄새”
- 경찰, 윤지오 신변보호 강화…24시간 밀착 경호“여성 경찰관 5명 신변보호팀 투입”
- 윤지오 “만우절 빙자 가족까지 우롱…반드시 처벌”
- 인천 중학생 집단폭행 추락사…"가래침 뱉고 옷 벗겨" 추락까지 지옥의 78분
- 검찰, '중학생 추락사' 가해자들에 징역 10년 법정 최고형 구형
- 검찰 "일부 가해자 반성 안 해" 법원, 23일 1심 선고
  • [사사건건 플러스 ②] 윤지오 “경찰, 비상호출에 무응답”…실제 위협 정황은?
    • 입력 2019-04-01 16:46:41
    • 수정2019-04-01 17:54:49
    사사건건
■ 프로그램 코너명 : [사사건건 플러스②]
■ 방송시간 : 4월1일(월) 16:00~17:00 KBS1
■ 진행 : 김원장 앵커
■ 출연자 : 최영일 시사평론가 / 손정혜 변호사
■ 유튜브 / 페이스북 [사사건건]

- '장자연 사건' 증언자 윤지오““경찰, 비상호출에 무응답…신변보호 안 돼”국민청원
- 윤지오“벽쪽에서 기계음 지속적으로 들려…출입문 잠금장치 고장·이상한 가스 냄새”
- 경찰, 윤지오 신변보호 강화…24시간 밀착 경호“여성 경찰관 5명 신변보호팀 투입”
- 윤지오 “만우절 빙자 가족까지 우롱…반드시 처벌”
- 인천 중학생 집단폭행 추락사…"가래침 뱉고 옷 벗겨" 추락까지 지옥의 78분
- 검찰, '중학생 추락사' 가해자들에 징역 10년 법정 최고형 구형
- 검찰 "일부 가해자 반성 안 해" 법원, 23일 1심 선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