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도 선관위 “경기장 유세 위법 소지”…공명선거 협조 요청
입력 2019.04.01 (17:05) 수정 2019.04.01 (17:42)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 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달 30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강기윤 후보의 경남 FC 경기장 안 유세에 대해 선거법을 위반했다고 보고 행정조치인 '공명선거 협조요청'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남 선관위 관계자는 "경기장 내부는 유료로 표를 산 이들만 출입할 수 있는 공간인 만큼 공직선거법 106조 2항에서 선거운동이 가능하다고 명시한 '다수인이 왕래하는 공개된 장소'로 보기는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 경남도 선관위 “경기장 유세 위법 소지”…공명선거 협조 요청
    • 입력 2019-04-01 17:14:39
    • 수정2019-04-01 17:42:30
    뉴스 5
경상남도 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달 30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강기윤 후보의 경남 FC 경기장 안 유세에 대해 선거법을 위반했다고 보고 행정조치인 '공명선거 협조요청'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남 선관위 관계자는 "경기장 내부는 유료로 표를 산 이들만 출입할 수 있는 공간인 만큼 공직선거법 106조 2항에서 선거운동이 가능하다고 명시한 '다수인이 왕래하는 공개된 장소'로 보기는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