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인성 2골, 울산 4연승으로 선두 복귀
입력 2019.04.14 (21:34) 수정 2019.04.14 (21:4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프로축구에서 유일하게 패배가 없는 울산이 인천을 꺾고 4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복귀했습니다.

양 팀 한 명씩 퇴장당해 10대 10으로 싸운 경기에서 김인성이 2골로 승리에 앞장섰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수비를 꿰뚫는 믹스의 패스를 주니오가 울산의 선제골로 연결합니다.

울산은 전반 30분 신진호가 레드카드를 받아 위기를 맞았지만 인천도 10여 분 뒤 남준재가 경고누적으로 퇴장당했습니다.

10대 10 싸움에서 울산 김인성이 빛났습니다.

후반 37분 김태환의 크로스를 가볍게 추가 골로 연결했습니다.

김인성은 후반 추가시간 빠른 역습으로 쐐기 골까지 터트리며 3대 0 완승을 이끌었습니다.

최근 4연승, 개막 후 5승 2무를 기록한 울산은 하루 만에 선두에 복귀했습니다.

서울의 세르비아 특급 페시치는 2경기 연속골을 터트렸습니다.

조영욱이 헤딩으로 건네준 공을 왼발로 가볍게 마무리했습니다.

강원에 동점을 허용한 후반에는 조영욱이 얻은 페널티킥을 성공해 첫 멀티 골을 기록한 페시치는 2대 1 승리의 주역이 됐습니다.

수원 골키퍼 노동건은 눈부신 선방으로 승점 1점을 만들었습니다.

슈팅 27개 가운데 14개가 유효슈팅이었던 대구의 공세를 막아내 0대 0 무승부를 이끌어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 김인성 2골, 울산 4연승으로 선두 복귀
    • 입력 2019-04-14 21:34:41
    • 수정2019-04-14 21:40:28
    뉴스 9
[앵커]

프로축구에서 유일하게 패배가 없는 울산이 인천을 꺾고 4연승을 달리며 선두에 복귀했습니다.

양 팀 한 명씩 퇴장당해 10대 10으로 싸운 경기에서 김인성이 2골로 승리에 앞장섰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수비를 꿰뚫는 믹스의 패스를 주니오가 울산의 선제골로 연결합니다.

울산은 전반 30분 신진호가 레드카드를 받아 위기를 맞았지만 인천도 10여 분 뒤 남준재가 경고누적으로 퇴장당했습니다.

10대 10 싸움에서 울산 김인성이 빛났습니다.

후반 37분 김태환의 크로스를 가볍게 추가 골로 연결했습니다.

김인성은 후반 추가시간 빠른 역습으로 쐐기 골까지 터트리며 3대 0 완승을 이끌었습니다.

최근 4연승, 개막 후 5승 2무를 기록한 울산은 하루 만에 선두에 복귀했습니다.

서울의 세르비아 특급 페시치는 2경기 연속골을 터트렸습니다.

조영욱이 헤딩으로 건네준 공을 왼발로 가볍게 마무리했습니다.

강원에 동점을 허용한 후반에는 조영욱이 얻은 페널티킥을 성공해 첫 멀티 골을 기록한 페시치는 2대 1 승리의 주역이 됐습니다.

수원 골키퍼 노동건은 눈부신 선방으로 승점 1점을 만들었습니다.

슈팅 27개 가운데 14개가 유효슈팅이었던 대구의 공세를 막아내 0대 0 무승부를 이끌어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