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미 이민자 350명, 강제로 멕시코 진입
입력 2019.04.15 (10:42) 수정 2019.04.15 (10:53)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지 시각 12일, 중미 이민자 350여 명이 멕시코 남부 검문소 자물쇠를 부수고 강제로 입국했습니다.

이들은 국경 다리를 지키는 경찰들을 강제로 밀치고 지나가 2천 명 규모의 캐러밴 행렬에 합류해 미국을 향하고 있습니다.
  • 중미 이민자 350명, 강제로 멕시코 진입
    • 입력 2019-04-15 10:45:37
    • 수정2019-04-15 10:53:20
    지구촌뉴스
현지 시각 12일, 중미 이민자 350여 명이 멕시코 남부 검문소 자물쇠를 부수고 강제로 입국했습니다.

이들은 국경 다리를 지키는 경찰들을 강제로 밀치고 지나가 2천 명 규모의 캐러밴 행렬에 합류해 미국을 향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