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업체, 수륙양용 무인 쾌속정 세계 최초 건조
입력 2019.04.15 (14:48) 수정 2019.04.15 (14:57) 국제
중국 기업이 세계 최초로 수륙양용 무인 쾌속정을 건조해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중국선박중공에 따르면 산하 우창 선박중공이 최근 검수를 거쳐 무인 쾌속정 '바다 도마뱀'을 정식으로 거래처에 인도했습니다.

후베이일보는 익명의 회사 내부관계자를 인용해 '바다 도마뱀'이 길이 12m 폭 4.14m 크기이며, 해양에서 스텔스 기능을 갖추고 최고 시속 92.6km를 낼 수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익명의 군사전문가는 "포격 및 공습이 진행된 후 이러한 무인 드론선들이 공격을 주도할 수 있다"면서 "'바다 도마뱀'은 섬 공격작전에 적합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중국 업체, 수륙양용 무인 쾌속정 세계 최초 건조
    • 입력 2019-04-15 14:48:19
    • 수정2019-04-15 14:57:04
    국제
중국 기업이 세계 최초로 수륙양용 무인 쾌속정을 건조해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중국선박중공에 따르면 산하 우창 선박중공이 최근 검수를 거쳐 무인 쾌속정 '바다 도마뱀'을 정식으로 거래처에 인도했습니다.

후베이일보는 익명의 회사 내부관계자를 인용해 '바다 도마뱀'이 길이 12m 폭 4.14m 크기이며, 해양에서 스텔스 기능을 갖추고 최고 시속 92.6km를 낼 수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익명의 군사전문가는 "포격 및 공습이 진행된 후 이러한 무인 드론선들이 공격을 주도할 수 있다"면서 "'바다 도마뱀'은 섬 공격작전에 적합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