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이집트서 4400년 전 고대 무덤 발견
입력 2019.04.15 (20:33) 수정 2019.04.15 (21:00)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집트 수도 카이로 인근 사카라 유적지에서 4천 4백년 전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고왕국 제5왕조 시대의 무덤이 공개됐습니다.

[알 아나니/이집트 유물부 장관 : "제드카레 파라오 시대의 고위 관리의 무덤입니다. 내부 그림들의 색깔이 잘 보존돼 있습니다."]

최근 이집트 정부는 관광 산업 활성화 차원에서 고대 유물들을 잇따라 공개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이집트서 4400년 전 고대 무덤 발견
    • 입력 2019-04-15 20:32:05
    • 수정2019-04-15 21:00:02
    글로벌24
이집트 수도 카이로 인근 사카라 유적지에서 4천 4백년 전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고왕국 제5왕조 시대의 무덤이 공개됐습니다.

[알 아나니/이집트 유물부 장관 : "제드카레 파라오 시대의 고위 관리의 무덤입니다. 내부 그림들의 색깔이 잘 보존돼 있습니다."]

최근 이집트 정부는 관광 산업 활성화 차원에서 고대 유물들을 잇따라 공개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