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36,000개 미니 피규어로 만든 ‘스타워즈’ 전시물
입력 2019.04.16 (06:51) 수정 2019.04.16 (07:0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시카고의 컨벤션센터에 등장해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거대한 전시물, 바로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제국군, 일명 '스톰트루퍼'를 표현한 대형 모자이크 작품입니다.

스타워즈 팬들이 모이는 대규모 공식 행사 <스타워즈 셀러브레이션>이 올해 시카고에서 열린 것을 기념해 제작됐고요.

새끼손가락 크기의 '스톰트루퍼' 피규어 3만 6천 개를 수작업으로 배열해서 거대한 '스톰트루퍼' 이미지를 완성했습니다.

가로세로 6m인 이 작품을 구상하고 설치하는 데, 꼬박 38시간이 걸렸는데요.

또 가장 많은 미니 피규어를 활용한 대형 전시물로 세계 기네스북 기록까지 경신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 [디지털 광장] 36,000개 미니 피규어로 만든 ‘스타워즈’ 전시물
    • 입력 2019-04-16 06:56:56
    • 수정2019-04-16 07:09:33
    뉴스광장 1부
미국 시카고의 컨벤션센터에 등장해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거대한 전시물, 바로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제국군, 일명 '스톰트루퍼'를 표현한 대형 모자이크 작품입니다.

스타워즈 팬들이 모이는 대규모 공식 행사 <스타워즈 셀러브레이션>이 올해 시카고에서 열린 것을 기념해 제작됐고요.

새끼손가락 크기의 '스톰트루퍼' 피규어 3만 6천 개를 수작업으로 배열해서 거대한 '스톰트루퍼' 이미지를 완성했습니다.

가로세로 6m인 이 작품을 구상하고 설치하는 데, 꼬박 38시간이 걸렸는데요.

또 가장 많은 미니 피규어를 활용한 대형 전시물로 세계 기네스북 기록까지 경신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디지털광장>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