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마민주항쟁 관련 사실·피해 5차 신고접수 개시
입력 2019.04.15 (09:00) 수정 2019.04.16 (10:12) 뉴스9(부산)
  국무총리 소속 '부마 민주항쟁 진상규명과 관련자 명예회복 심의위원회'는 오늘(15일)부터 12월 23일까지 진상규명을 위한 사실, 피해 등에 대한 5차 신고를 받습니다.

  신고대상은 1979년 10월 16∼20일 부산·마산·창원 등에서 유신체제에 대항해 사망한 자와 행방불명된 자, 수배 또는 구금된 자 등이며, 가족이나 친족 관계에 있거나 진상규명에 관해 특별한 사실을 알고 있으면 신고할 수 있습니다.

  현재까지 260건의 신고가 들어왔으며 민간위원 11명과 행정안전부 장관, 부울경 단체장 등 당연직 4명으로 구성된 위원회가 조사를 진행합니다.
  • 부마민주항쟁 관련 사실·피해 5차 신고접수 개시
    • 입력 2019-04-16 09:27:27
    • 수정2019-04-16 10:12:31
    뉴스9(부산)
  국무총리 소속 '부마 민주항쟁 진상규명과 관련자 명예회복 심의위원회'는 오늘(15일)부터 12월 23일까지 진상규명을 위한 사실, 피해 등에 대한 5차 신고를 받습니다.

  신고대상은 1979년 10월 16∼20일 부산·마산·창원 등에서 유신체제에 대항해 사망한 자와 행방불명된 자, 수배 또는 구금된 자 등이며, 가족이나 친족 관계에 있거나 진상규명에 관해 특별한 사실을 알고 있으면 신고할 수 있습니다.

  현재까지 260건의 신고가 들어왔으며 민간위원 11명과 행정안전부 장관, 부울경 단체장 등 당연직 4명으로 구성된 위원회가 조사를 진행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