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당 윤리위, 오늘 ‘5.18 망언’·‘세월호 막말’ 징계 논의
입력 2019.04.19 (01:02) 정치
자유한국당이 오늘(19일) 두 달 만에 당 윤리위원회를 열어 '5.18 폄훼' 발언으로 회부된 김진태 의원과 김순례 최고위원에 대한 징계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세월호 관련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정진석 의원과 차명진 전 의원에 대한 징계 개시 여부도 논의합니다.

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는 오늘 회의를 열고, '5.18 망언' 논란을 빚은 김진태, 김순례 의원에 대한 안건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앞서 '5.18 폄훼' 발언으로 당 윤리위에 회부된 한국당 이종명 의원은 제명 처분을 받았고, 김진태 의원과 김순례 최고위원은 전당대회가 끝날 때까지 징계 결정이 유예됐습니다. 당 윤리위원장이 사퇴하면서 지금껏 윤리위 소집이 미뤄졌지만, 최근 정기용 부위원장이 위원장으로 임명되면서 두 달 만에 윤리위가 열리게 됐습니다.

한국당 정기용 윤리위원장은 KBS와의 통화에서 "지난 윤리위 때까지 충분히 내용에 대한 의견 수렴이 돼 있다"며 "최종 결론 여부는 위원장 마음대로 결정할 수 있는 사안이 아니라 알 수 없지만, 이번 윤리위에는 지난번에 참석하지 않았던 위원들도 참석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선 정진석 의원과 차명진 전 의원에 대해 징계 절차를 개시할지 여부도 논의할 예정입니다.

윤리위 재적 위원 3분의 1 이상이 요구하거나, 한국당 당무감사위원회에서 징계 안건을 회부하는 경우 징계 절차에 들어가게 됩니다.

앞서 세월호 참사 5주기였던 지난 16일, 정 의원은 페이스북에 "'세월호 그만 좀 우려먹으라 하세요. 죽은 애들이 불쌍하면 정말 이러면 안 되는 거죠. 이제 징글징글해요.' 오늘 아침 받은 메세지다"라고 글을 게시했다 삭제했습니다.

경기 부천시소사구 당협위원장인 차 전 의원은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 자식의 죽음에 대한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쳐 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 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고 막말을 쏟아낸 뒤 2시간 만에 삭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당 윤리위, 오늘 ‘5.18 망언’·‘세월호 막말’ 징계 논의
    • 입력 2019-04-19 01:02:33
    정치
자유한국당이 오늘(19일) 두 달 만에 당 윤리위원회를 열어 '5.18 폄훼' 발언으로 회부된 김진태 의원과 김순례 최고위원에 대한 징계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세월호 관련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정진석 의원과 차명진 전 의원에 대한 징계 개시 여부도 논의합니다.

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는 오늘 회의를 열고, '5.18 망언' 논란을 빚은 김진태, 김순례 의원에 대한 안건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앞서 '5.18 폄훼' 발언으로 당 윤리위에 회부된 한국당 이종명 의원은 제명 처분을 받았고, 김진태 의원과 김순례 최고위원은 전당대회가 끝날 때까지 징계 결정이 유예됐습니다. 당 윤리위원장이 사퇴하면서 지금껏 윤리위 소집이 미뤄졌지만, 최근 정기용 부위원장이 위원장으로 임명되면서 두 달 만에 윤리위가 열리게 됐습니다.

한국당 정기용 윤리위원장은 KBS와의 통화에서 "지난 윤리위 때까지 충분히 내용에 대한 의견 수렴이 돼 있다"며 "최종 결론 여부는 위원장 마음대로 결정할 수 있는 사안이 아니라 알 수 없지만, 이번 윤리위에는 지난번에 참석하지 않았던 위원들도 참석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선 정진석 의원과 차명진 전 의원에 대해 징계 절차를 개시할지 여부도 논의할 예정입니다.

윤리위 재적 위원 3분의 1 이상이 요구하거나, 한국당 당무감사위원회에서 징계 안건을 회부하는 경우 징계 절차에 들어가게 됩니다.

앞서 세월호 참사 5주기였던 지난 16일, 정 의원은 페이스북에 "'세월호 그만 좀 우려먹으라 하세요. 죽은 애들이 불쌍하면 정말 이러면 안 되는 거죠. 이제 징글징글해요.' 오늘 아침 받은 메세지다"라고 글을 게시했다 삭제했습니다.

경기 부천시소사구 당협위원장인 차 전 의원은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 자식의 죽음에 대한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쳐 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 먹고 진짜 징하게 해쳐 먹는다"고 막말을 쏟아낸 뒤 2시간 만에 삭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