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 설훈 최고위원 “조국 수석 총선에 차출해야”
입력 2019.04.19 (09:30) 수정 2019.04.19 (09:42) 정치
민주당 설훈 최고위원은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을 내년 총선에 차출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오늘 아침 라디오 인터뷰에서 조국 수석이 부산, 경남에서 출마하면 당선될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총선 출마는 조 수석 본인이 결정할 문제지만, 조 수석을 설득해서 출마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당이 해야 할 일이고, 조 수석이 당의 요청을 거부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설훈 최고위원은 또, 조국 수석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를 설치하고, 검경 수사권 조정 문제를 정리하면, 국민들이 자연스럽게 조 수석에게 정치를 하라고 나올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조 수석이 해야 할 일을 하고 정치현장으로 나와야 한다면서, 차출 시점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설 최고위원은 밝혔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공수처 설치에 대해 가장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있고, 가장 잘 아는 사람이 조국 수석이기 때문에, 조 수석이 그 문제를 정리하도록 기회를 주는 것이 좋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민주 설훈 최고위원 “조국 수석 총선에 차출해야”
    • 입력 2019-04-19 09:30:23
    • 수정2019-04-19 09:42:22
    정치
민주당 설훈 최고위원은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을 내년 총선에 차출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오늘 아침 라디오 인터뷰에서 조국 수석이 부산, 경남에서 출마하면 당선될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총선 출마는 조 수석 본인이 결정할 문제지만, 조 수석을 설득해서 출마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당이 해야 할 일이고, 조 수석이 당의 요청을 거부하기는 힘들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설훈 최고위원은 또, 조국 수석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를 설치하고, 검경 수사권 조정 문제를 정리하면, 국민들이 자연스럽게 조 수석에게 정치를 하라고 나올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조 수석이 해야 할 일을 하고 정치현장으로 나와야 한다면서, 차출 시점까지는 시간이 필요하다고, 설 최고위원은 밝혔습니다.

설 최고위원은 공수처 설치에 대해 가장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있고, 가장 잘 아는 사람이 조국 수석이기 때문에, 조 수석이 그 문제를 정리하도록 기회를 주는 것이 좋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