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무부,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 유가족·피해자에 장례비·치료비 지원
입력 2019.04.19 (10:33) 수정 2019.04.19 (10:41) 사회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 사건 유가족과 피해자에 대해 법무부가 치료비 등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법무부는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통해 지원방안을 논의한 결과, 피해 유가족에 대한 장례비와 상해 피해자에 대한 치료비를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17일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42살 안인득 씨가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르고 대피하던 이웃 주민들을 흉기로 공격해 5명이 숨지고 15명이 다쳤습니다.

창원지방법원 진주지원은 어제(18일) 안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고, 경찰은 안 씨의 신상을 공개했습니다.

법무부는 "가능한 모든 지원 방안을 검토하고 관련 지원 제도도 계속 정비해 피해자 지원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법무부,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 유가족·피해자에 장례비·치료비 지원
    • 입력 2019-04-19 10:33:20
    • 수정2019-04-19 10:41:47
    사회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 사건 유가족과 피해자에 대해 법무부가 치료비 등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법무부는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통해 지원방안을 논의한 결과, 피해 유가족에 대한 장례비와 상해 피해자에 대한 치료비를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17일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42살 안인득 씨가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르고 대피하던 이웃 주민들을 흉기로 공격해 5명이 숨지고 15명이 다쳤습니다.

창원지방법원 진주지원은 어제(18일) 안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고, 경찰은 안 씨의 신상을 공개했습니다.

법무부는 "가능한 모든 지원 방안을 검토하고 관련 지원 제도도 계속 정비해 피해자 지원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