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아일랜드서 테러 추정 총격으로 1명 사망
입력 2019.04.19 (16:16) 수정 2019.04.19 (16:21) 국제
현지시간 18일 북아일랜드에서 테러로 보이는 공격으로 여성 한 명이 숨졌다고 현지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북아일랜드 경찰청의 마크 해밀턴 부청장은 트위터를 통해 "크레건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진 후 29세 여성 한 명이 숨졌다"며 "우리는 이것을 테러 사건으로 다루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영국 언론은 이 여성이 크레건 지역의 정치적 혼란상을 취재하던 기자 겸 작가로 알려졌다고 전했으며, 화염병으로 불에 타고 있는 차량과 중무장한 경찰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배포했습니다.

이번 사건은 아일랜드 공화주의 반체제 인사들이 전통적으로 1916년 부활절 봉기를 기념하는 부활절 주말을 앞두고 일어났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북아일랜드서 테러 추정 총격으로 1명 사망
    • 입력 2019-04-19 16:16:57
    • 수정2019-04-19 16:21:45
    국제
현지시간 18일 북아일랜드에서 테러로 보이는 공격으로 여성 한 명이 숨졌다고 현지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북아일랜드 경찰청의 마크 해밀턴 부청장은 트위터를 통해 "크레건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진 후 29세 여성 한 명이 숨졌다"며 "우리는 이것을 테러 사건으로 다루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영국 언론은 이 여성이 크레건 지역의 정치적 혼란상을 취재하던 기자 겸 작가로 알려졌다고 전했으며, 화염병으로 불에 타고 있는 차량과 중무장한 경찰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배포했습니다.

이번 사건은 아일랜드 공화주의 반체제 인사들이 전통적으로 1916년 부활절 봉기를 기념하는 부활절 주말을 앞두고 일어났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