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이어트 차’라더니 발암물질이…블로그 마켓 주의!
입력 2019.04.20 (07:37) 수정 2019.04.20 (07:4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다이어트에 좋다는 베트남산 차, 알고보니 인체에 치명적인 발암물질이 들어 있었습니다.

베트남 현지에서도 판매 금지된 제품인데 인터넷 블로그를 통해 만 박스 넘게 유통됐습니다.

이수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물에 쉽게 타 먹을 수 있는 베트남산 차 '바이앤티'입니다.

지난해 여름부터 다이어트에 효과가 좋다며 입소문을 타면서 인기를 끌었습니다.

하지만 차를 마신 뒤 설사를 하거나 무기력해지는 등 부작용을 호소하는 경우가 잇달았습니다.

피해자들의 신고가 이어지자, 경찰이 수사에 착수해 성분을 분석했습니다.

업체들이 실제로 판매한 차입니다.

다이어트에 좋다고 알려졌지만, 알고 보니 발암물질이 포함돼있었습니다.

뇌졸중과 심혈관계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시부트라민, 발암물질인 페놀프탈레인이 검출된 겁니다.

둘 다 대부분 국가에서 사용 금지된 성분입니다.

이런 제품이 지난해 8월부터 올해 1월까지 15개들이 포장으로 만 여개 2억 5천여 만원어치가 팔렸습니다.

대부분 인터넷 블로그에서 유통됐는데, 판매자들은 별다른 신고나 영업 등록도 하지 않았습니다.

대량 수입하면서 세금도 내지 않았습니다.

[박주연/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 수사관 : "자가소비용으로 들여올 경우에는 150달러 이하일 경우에는 면세혜택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지인, 가족 등 명의로 쭉 나눠서 150달러 이하씩 구매를 해서 판매를 한 겁니다."]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과 관세청은 이 제품을 수입, 판매한 업체 11곳을 적발해 일당 15명을 식품위생법 등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민입니다.
  • ‘다이어트 차’라더니 발암물질이…블로그 마켓 주의!
    • 입력 2019-04-20 07:41:02
    • 수정2019-04-20 07:45:11
    뉴스광장
[앵커]

다이어트에 좋다는 베트남산 차, 알고보니 인체에 치명적인 발암물질이 들어 있었습니다.

베트남 현지에서도 판매 금지된 제품인데 인터넷 블로그를 통해 만 박스 넘게 유통됐습니다.

이수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물에 쉽게 타 먹을 수 있는 베트남산 차 '바이앤티'입니다.

지난해 여름부터 다이어트에 효과가 좋다며 입소문을 타면서 인기를 끌었습니다.

하지만 차를 마신 뒤 설사를 하거나 무기력해지는 등 부작용을 호소하는 경우가 잇달았습니다.

피해자들의 신고가 이어지자, 경찰이 수사에 착수해 성분을 분석했습니다.

업체들이 실제로 판매한 차입니다.

다이어트에 좋다고 알려졌지만, 알고 보니 발암물질이 포함돼있었습니다.

뇌졸중과 심혈관계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시부트라민, 발암물질인 페놀프탈레인이 검출된 겁니다.

둘 다 대부분 국가에서 사용 금지된 성분입니다.

이런 제품이 지난해 8월부터 올해 1월까지 15개들이 포장으로 만 여개 2억 5천여 만원어치가 팔렸습니다.

대부분 인터넷 블로그에서 유통됐는데, 판매자들은 별다른 신고나 영업 등록도 하지 않았습니다.

대량 수입하면서 세금도 내지 않았습니다.

[박주연/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 수사관 : "자가소비용으로 들여올 경우에는 150달러 이하일 경우에는 면세혜택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지인, 가족 등 명의로 쭉 나눠서 150달러 이하씩 구매를 해서 판매를 한 겁니다."]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과 관세청은 이 제품을 수입, 판매한 업체 11곳을 적발해 일당 15명을 식품위생법 등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KBS 뉴스 이수민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