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공동어시장 새 사장에 박극제 전 서구청장
입력 2019.04.19 (13:40) 수정 2019.04.20 (11:49) 뉴스9(부산)
 국내 최대 수산물 산지 위판장인 부산공동어시장 새 대표이사에 박극제 전 부산 서구청장이 선출됐습니다.

 5개 출자 수협 조합장들로 구성된 공동어시장 대표이사 선출위원회는 오늘 (19일) 오전 표결을 실시했으며 박 당선자는 정족수 3표 이상을 받아 새 대표로 선출됐습니다.

 박 당선자는 당초 추천위원회에서 2순위 예비후보로 지명됐으나 최종후보와 1순위 예비후보가 의결정족수를 채우지 못해 탈락했습니다.

 박극제 새 공동어시장 대표는 오늘(19일) 임명장을 받고 3년간의 임기를 시작했습니다.
  • 부산공동어시장 새 사장에 박극제 전 서구청장
    • 입력 2019-04-20 11:44:38
    • 수정2019-04-20 11:49:09
    뉴스9(부산)
 국내 최대 수산물 산지 위판장인 부산공동어시장 새 대표이사에 박극제 전 부산 서구청장이 선출됐습니다.

 5개 출자 수협 조합장들로 구성된 공동어시장 대표이사 선출위원회는 오늘 (19일) 오전 표결을 실시했으며 박 당선자는 정족수 3표 이상을 받아 새 대표로 선출됐습니다.

 박 당선자는 당초 추천위원회에서 2순위 예비후보로 지명됐으나 최종후보와 1순위 예비후보가 의결정족수를 채우지 못해 탈락했습니다.

 박극제 새 공동어시장 대표는 오늘(19일) 임명장을 받고 3년간의 임기를 시작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