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예천군범대위, 가이드 폭행 군의원 주민소환 촉구
입력 2019.04.19 (11:30) 안동
예천군 명예회복 범군민대책위는 오늘
성명을 내고,
가이드 폭행으로 논란을 빚은
박종철, 권도식 두 군의원에 대한
주민 소환을 촉구했습니다.
범대위는 선출직 지방공직자의
임기 시작으로부터 1년이 지난 오는 7월,
주민소환투표를 하기 위해
주민 20%의 서명이 필요하다며
주민들의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범대위는 앞서, 제명 처분을 당한 두 의원이
반성은 커녕 징계무효 가처분 신청을 하는 등
지역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있다며
제명결정을 내린 군의원 전원도
함께 사퇴할 것을 촉구했습니다.(끝)
  • 예천군범대위, 가이드 폭행 군의원 주민소환 촉구
    • 입력 2019-04-22 09:03:17
    안동
예천군 명예회복 범군민대책위는 오늘
성명을 내고,
가이드 폭행으로 논란을 빚은
박종철, 권도식 두 군의원에 대한
주민 소환을 촉구했습니다.
범대위는 선출직 지방공직자의
임기 시작으로부터 1년이 지난 오는 7월,
주민소환투표를 하기 위해
주민 20%의 서명이 필요하다며
주민들의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범대위는 앞서, 제명 처분을 당한 두 의원이
반성은 커녕 징계무효 가처분 신청을 하는 등
지역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있다며
제명결정을 내린 군의원 전원도
함께 사퇴할 것을 촉구했습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