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은 총재 “경제 상황 엄중…기업 투자 활력 위한 정책 필요”
입력 2019.04.26 (12:25) 수정 2019.04.26 (12:3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현 경제 상황을 엄중히 볼 필요가 있다"며 "경제성장의 엔진인 기업투자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정책적 노력이 필요한 때"라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오늘 서울 중구 한은 본부에서 주요 은행장들과 금융협의회를 열고 최근 경제 상황을 이같이 평가했습니다.

이 총재는 "1분기 마이너스 성장의 주된 요인 하나가 기업투자 부진이었던 만큼, 기업투자 심리가 되살아나야만 성장 흐름의 회복을 앞당길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 한은 총재 “경제 상황 엄중…기업 투자 활력 위한 정책 필요”
    • 입력 2019-04-26 12:26:36
    • 수정2019-04-26 12:35:31
    뉴스 12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현 경제 상황을 엄중히 볼 필요가 있다"며 "경제성장의 엔진인 기업투자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정책적 노력이 필요한 때"라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오늘 서울 중구 한은 본부에서 주요 은행장들과 금융협의회를 열고 최근 경제 상황을 이같이 평가했습니다.

이 총재는 "1분기 마이너스 성장의 주된 요인 하나가 기업투자 부진이었던 만큼, 기업투자 심리가 되살아나야만 성장 흐름의 회복을 앞당길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