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캐나다 ‘하루에 집 한 채’ 짓는 3D 프린터 개발
입력 2019.04.29 (10:49) 수정 2019.04.29 (11:16)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캐나다에서 하루에 집 한 채를 지을 수 있는 3D 프린터가 개발됐습니다.

한 시민이 방 4개짜리 콘크리트 주택을 하루 안에 완성할 수 있는 3D 프린터를 개발해 특허를 출원했는데요.

당국은 이 기술이 저소득층이나 재난 지역을 위한 주거 시설 시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캐나다 ‘하루에 집 한 채’ 짓는 3D 프린터 개발
    • 입력 2019-04-29 10:44:05
    • 수정2019-04-29 11:16:49
    지구촌뉴스
캐나다에서 하루에 집 한 채를 지을 수 있는 3D 프린터가 개발됐습니다.

한 시민이 방 4개짜리 콘크리트 주택을 하루 안에 완성할 수 있는 3D 프린터를 개발해 특허를 출원했는데요.

당국은 이 기술이 저소득층이나 재난 지역을 위한 주거 시설 시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