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령자형 공공임대, 경주 등 12곳 건설
입력 2019.04.29 (11:31) 대구
고령자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이
경주 등 전국 12개 지역에 들어섭니다.
국토교통부는 경주 105가구,
전북 고창군 90가구 등 전국 12개 지역을
고령자 복지주택 대상지역으로 지정해
천3백여가구를 건설하기로 했습니다.
고령자 복지주택은
65살 이상 저소득 노인들이
저렴하게 입주할 수 있으며,
물리치료실과 텃밭 이용,
문화활동 등도 가능한 공공임대주택입니다.
국토부는 내년에 공사를 시작해
오는 2021년부터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입니다. (끝)
  • 고령자형 공공임대, 경주 등 12곳 건설
    • 입력 2019-04-29 11:31:35
    대구
고령자 맞춤형 공공임대주택이
경주 등 전국 12개 지역에 들어섭니다.
국토교통부는 경주 105가구,
전북 고창군 90가구 등 전국 12개 지역을
고령자 복지주택 대상지역으로 지정해
천3백여가구를 건설하기로 했습니다.
고령자 복지주택은
65살 이상 저소득 노인들이
저렴하게 입주할 수 있으며,
물리치료실과 텃밭 이용,
문화활동 등도 가능한 공공임대주택입니다.
국토부는 내년에 공사를 시작해
오는 2021년부터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