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한 TV, 김정은 방러 기록영화 서둘러 공개
입력 2019.04.29 (12:06) 수정 2019.04.29 (13:1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북한 매체가 러시아를 방문했던 김정은 위원장이 귀국한 다음날 관련 기록영화를 내보냈습니다.

러시아 방문 모든 과정을 담은 기록영화를 통해 주민들에게 '성과'를 대대적으로 선전하고 나선 모습입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위원장이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하고, 거리에는 김 위원장을 보기 위한 현지인들이 줄지어 모여 있습니다.

김 위원장의 모습을 담으려는 취재진들의 경쟁도 치열합니다.

북한 TV가 어제 저녁 공개한 김정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 기록 영화입니다.

50분 분량의 기록영화를 통해 북한 당국은 북러 친선관계를 집중 부각시키며 북러정상회담 성과를 강조했습니다.

[조선중앙TV : "획기적인 전환의 계기를 마련한 일대 사변으로서 조러(북러)친선의 단결역사에 빛나게 기록될 것입니다."]

북러 정상이 연회를 마치고 헤어지는 장면에서는 서로 손을 흔드는 모습을 느린 화면으로 편집해 내보내기도 했습니다.

러시아 방문 사흘째 날 연해주 주지사와의 오찬 때는 러시아 관계자가 가져온 책자에 김 위원장이 즉석 사인을 해주는 모습도 소개됐습니다.

김 위원장이 극동연방대 내 숙소에서 경제 담당인 오수용 노동당 부위원장에게 무엇인가를 설명하는 모습이 처음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기록영화는 김 위원장이 할아버지인 김일성 주석처럼 손을 검은 코트 옷깃 안쪽으로 넣은 모습도 수시로 보여주었는데, 김 위원장의 후계 정통성을 부각시키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북한 당국은 베트남 방문 때와 마찬가지로 관련 기록영화를 김 위원장이 귀국한 다음날 처음 내보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 북한 TV, 김정은 방러 기록영화 서둘러 공개
    • 입력 2019-04-29 12:08:59
    • 수정2019-04-29 13:16:44
    뉴스 12
[앵커]

북한 매체가 러시아를 방문했던 김정은 위원장이 귀국한 다음날 관련 기록영화를 내보냈습니다.

러시아 방문 모든 과정을 담은 기록영화를 통해 주민들에게 '성과'를 대대적으로 선전하고 나선 모습입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김정은 위원장이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하고, 거리에는 김 위원장을 보기 위한 현지인들이 줄지어 모여 있습니다.

김 위원장의 모습을 담으려는 취재진들의 경쟁도 치열합니다.

북한 TV가 어제 저녁 공개한 김정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 기록 영화입니다.

50분 분량의 기록영화를 통해 북한 당국은 북러 친선관계를 집중 부각시키며 북러정상회담 성과를 강조했습니다.

[조선중앙TV : "획기적인 전환의 계기를 마련한 일대 사변으로서 조러(북러)친선의 단결역사에 빛나게 기록될 것입니다."]

북러 정상이 연회를 마치고 헤어지는 장면에서는 서로 손을 흔드는 모습을 느린 화면으로 편집해 내보내기도 했습니다.

러시아 방문 사흘째 날 연해주 주지사와의 오찬 때는 러시아 관계자가 가져온 책자에 김 위원장이 즉석 사인을 해주는 모습도 소개됐습니다.

김 위원장이 극동연방대 내 숙소에서 경제 담당인 오수용 노동당 부위원장에게 무엇인가를 설명하는 모습이 처음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기록영화는 김 위원장이 할아버지인 김일성 주석처럼 손을 검은 코트 옷깃 안쪽으로 넣은 모습도 수시로 보여주었는데, 김 위원장의 후계 정통성을 부각시키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북한 당국은 베트남 방문 때와 마찬가지로 관련 기록영화를 김 위원장이 귀국한 다음날 처음 내보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