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시 체납차량 만 8천대…번호판 영치
입력 2019.04.19 (11:50) 진주
창원시의 체납차량이
만 8천 대, 체납액은 139억 원으로
번호판 영치를 통한
강제 집행이 이뤄집니다.
창원시는
오는 22일부터
단속 차량 14대와 공무원 100명을 투입해
두 번 이상 자동차세를 체납한 차량의
번호판을 떼 보관합니다.
또 고액, 상습 체납차량은
강제견인하고
체납액을 해결하지 않으면
공매처분하기로 했습니다.
  • 창원시 체납차량 만 8천대…번호판 영치
    • 입력 2019-04-29 15:19:28
    진주
창원시의 체납차량이
만 8천 대, 체납액은 139억 원으로
번호판 영치를 통한
강제 집행이 이뤄집니다.
창원시는
오는 22일부터
단속 차량 14대와 공무원 100명을 투입해
두 번 이상 자동차세를 체납한 차량의
번호판을 떼 보관합니다.
또 고액, 상습 체납차량은
강제견인하고
체납액을 해결하지 않으면
공매처분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