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백령도 해상서 불법 어업 활동한 중국 낚시어선 검거
입력 2019.04.29 (17:48) 수정 2019.04.29 (17:53) 사회
서해 최북단 백령도 인근에서 우리 해역을 침범해 불법 어업 활동을 한 혐의로 중국 낚시어선 1척이 해경에 붙잡혔습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배타적경제수역에서의 외국인 어업 등에 대한 주권적 권리 행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30t급 중국 낚시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국어선은 이날 오전 8시께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남서방 약 59㎞ 해상에서 배타적경제수역을 1㎞가량 침범해 불법 어업 활동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나포 당시 중국 낚시어선에는 선장 A씨와 승객 7명이 타고 있었으며 어선 내 어창에는 우럭과 노래미 등 불법 어획물 1t이 실려 있었습니다.

해당 낚시어선은 지난 26일 오전 6시께 중국 다롄항에서 출항해 백령도 인근 해상 등에서 어업 활동을 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경은 선장과 승객들을 서해5도 특별경비단 전용부두로 압송해 불법 어업 활동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백령도 해상서 불법 어업 활동한 중국 낚시어선 검거
    • 입력 2019-04-29 17:48:52
    • 수정2019-04-29 17:53:01
    사회
서해 최북단 백령도 인근에서 우리 해역을 침범해 불법 어업 활동을 한 혐의로 중국 낚시어선 1척이 해경에 붙잡혔습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배타적경제수역에서의 외국인 어업 등에 대한 주권적 권리 행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30t급 중국 낚시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국어선은 이날 오전 8시께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남서방 약 59㎞ 해상에서 배타적경제수역을 1㎞가량 침범해 불법 어업 활동을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나포 당시 중국 낚시어선에는 선장 A씨와 승객 7명이 타고 있었으며 어선 내 어창에는 우럭과 노래미 등 불법 어획물 1t이 실려 있었습니다.

해당 낚시어선은 지난 26일 오전 6시께 중국 다롄항에서 출항해 백령도 인근 해상 등에서 어업 활동을 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경은 선장과 승객들을 서해5도 특별경비단 전용부두로 압송해 불법 어업 활동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