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제 강제노역 피해자 54명, 집단소송 제기
입력 2019.04.29 (21:48) 순천
일제강점기
광주와 전남지역 강제노역 피해자들이
오늘 일본 기업들을 대상으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민변 광주전남지부와
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전범기업에 대한 집단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소송은 미쓰비시광업, 미쓰비시중공업,
스미토모석탄광업 등 일본 기업 9곳을
대상으로 제기됐으며,
강제동원 피해자 3명과 유족 51명이 원고로
참여했습니다.
시민모임은
2, 3차로 추가 소송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끝)
  • 일제 강제노역 피해자 54명, 집단소송 제기
    • 입력 2019-04-29 21:48:46
    순천
일제강점기
광주와 전남지역 강제노역 피해자들이
오늘 일본 기업들을 대상으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민변 광주전남지부와
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전범기업에 대한 집단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소송은 미쓰비시광업, 미쓰비시중공업,
스미토모석탄광업 등 일본 기업 9곳을
대상으로 제기됐으며,
강제동원 피해자 3명과 유족 51명이 원고로
참여했습니다.
시민모임은
2, 3차로 추가 소송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