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의회로 간' 학생인권조례…다시 '찬반 격돌'
입력 2019.04.29 (23:42) 수정 2019.04.29 (23:42) 뉴스9(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경상남도교육청이
학생인권조례안을 도의회에 내자,
기자회견이 잇따라 열리면서
찬반 논란이 다시 불붙고 있습니다.
뜨거운 감자를
넘겨받게 된 도의회가
갈등과 논란을 마무리할 수 있을지,
시험대에 올랐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먼저 포문을 연 건
학생인권조례 반대 측입니다.

지난주부터
각기 다른 단체가 세 차례에 걸쳐
반대 기자회견을 열어
학생인권조례 폐기를 촉구했습니다.

학교의 교육목적을 해치고
상위법에 어긋난다는 주장입니다.

[인터뷰]
김미경/학부모(반대단체)
"경남도민 60%가 반대하는 사안을 접수한다면 경남도의회는 경남도민의 신뢰를 잃게 되며 경남도민의 심판을 받게 될 것이다."

찬성단체는 이번에는 꼭
학생인권조례를 제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인터뷰]
설미정/불교신자(찬성단체)
"학생들의 인권이 존중받으면 교직원의 인권 역시 존중되는 것이 인지상정이다. 이미 시행 중인 4개 지역의 학부모와 교사의 만족도는 80% 이상이다."

또, 각 정당에 당론으로
학생인권조례 제정 찬성을
채택해 달라고 촉구할 계획입니다.

학생인권조례안을 받아든
도의회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습니다.
충분한 의견수렴은 필요하지만,
자칫하다간 소모적인 논란만
커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경남도의원들은
지난해부터 찬반논란이 계속돼온
학생인권조례안의 내용을
충분히 알고 있다며,
가능하면 이른 시일 안에
본회의에서 결론을 낼 계획입니다.

[인터뷰]
표병호/경남도의회 교육위원장
"교권과의 조화, 학교 현장에서 안착하기 위한 교육청의 준비사항을 포함해 조례제정의 타당성과 실효성을 중점적으로 심의할 예정입니다."

여야를 가리지 않고
도의원 대부분이
협의를 중요하게 여기고 있어,
도의회가 학생인권조례의 오랜 갈등에
마침표를 찍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뉴스 박상현입니다.
  • '도의회로 간' 학생인권조례…다시 '찬반 격돌'
    • 입력 2019-04-29 23:42:19
    • 수정2019-04-29 23:42:39
    뉴스9(진주)
[앵커멘트]
경상남도교육청이
학생인권조례안을 도의회에 내자,
기자회견이 잇따라 열리면서
찬반 논란이 다시 불붙고 있습니다.
뜨거운 감자를
넘겨받게 된 도의회가
갈등과 논란을 마무리할 수 있을지,
시험대에 올랐습니다.
박상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먼저 포문을 연 건
학생인권조례 반대 측입니다.

지난주부터
각기 다른 단체가 세 차례에 걸쳐
반대 기자회견을 열어
학생인권조례 폐기를 촉구했습니다.

학교의 교육목적을 해치고
상위법에 어긋난다는 주장입니다.

[인터뷰]
김미경/학부모(반대단체)
"경남도민 60%가 반대하는 사안을 접수한다면 경남도의회는 경남도민의 신뢰를 잃게 되며 경남도민의 심판을 받게 될 것이다."

찬성단체는 이번에는 꼭
학생인권조례를 제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인터뷰]
설미정/불교신자(찬성단체)
"학생들의 인권이 존중받으면 교직원의 인권 역시 존중되는 것이 인지상정이다. 이미 시행 중인 4개 지역의 학부모와 교사의 만족도는 80% 이상이다."

또, 각 정당에 당론으로
학생인권조례 제정 찬성을
채택해 달라고 촉구할 계획입니다.

학생인권조례안을 받아든
도의회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습니다.
충분한 의견수렴은 필요하지만,
자칫하다간 소모적인 논란만
커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경남도의원들은
지난해부터 찬반논란이 계속돼온
학생인권조례안의 내용을
충분히 알고 있다며,
가능하면 이른 시일 안에
본회의에서 결론을 낼 계획입니다.

[인터뷰]
표병호/경남도의회 교육위원장
"교권과의 조화, 학교 현장에서 안착하기 위한 교육청의 준비사항을 포함해 조례제정의 타당성과 실효성을 중점적으로 심의할 예정입니다."

여야를 가리지 않고
도의원 대부분이
협의를 중요하게 여기고 있어,
도의회가 학생인권조례의 오랜 갈등에
마침표를 찍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뉴스 박상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