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식약처, 마약류 집중 관리위해 ‘마약안전기획관’ 신설
입력 2019.04.30 (10:00) 수정 2019.04.30 (10:09) 사회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행정안전부는 마약류에 대한 국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식약처에 마약류 안전관리를 전담하는 '마약안전기획관'을 신설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 개정령안'이 오늘 국무회의에서 의결됐습니다.

이에 따라 그동안 식약처 의약품안전국에 소속됐던 '마약정책과'와 '마약관리과'는 분리돼 이번에 신설되는 '마약안전기획관' 밑에 놓이게 되고, 마약류 오남용 예방과 불법 마약류 감시체계 운영을 전담하게 됩니다.

마약안전기획관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보고된 마약류 취급정보를 분석해 마약류 취급자를 집중·정기·일반 관리 3단계로 구분해 관리하는 업무를 맡게 됩니다.

또 자치단체 마약류감시원이 지도와 단속 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마약류 취급보고 통계자료 등 감시에 필요한 정보를 분기마다 제공합니다.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누적된 마약류 취급정보를 활용해 의사와 환자에게 과다처방과 투약정보를 분석·제공해 의료용 마약류 오남용을 예방하는 조치도 지속 추진합니다.

최근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불법 마약류와 관련해서는 검찰과 경찰, 식약처 등이 참여하는 '범정부 합동단속·점검 협의체'를 지난달 구성해 불법유통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식약처는 "이번 조직개편으로 마약류 관리를 위한 정부 내 강력한 공조체계를 구축하게 됐고, 국민건강과 생활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마약류 유통을 철저히 차단하고, 불법 마약류의 폐해를 알리는 예방·홍보사업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식약처, 마약류 집중 관리위해 ‘마약안전기획관’ 신설
    • 입력 2019-04-30 10:00:14
    • 수정2019-04-30 10:09:59
    사회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행정안전부는 마약류에 대한 국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식약처에 마약류 안전관리를 전담하는 '마약안전기획관'을 신설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 개정령안'이 오늘 국무회의에서 의결됐습니다.

이에 따라 그동안 식약처 의약품안전국에 소속됐던 '마약정책과'와 '마약관리과'는 분리돼 이번에 신설되는 '마약안전기획관' 밑에 놓이게 되고, 마약류 오남용 예방과 불법 마약류 감시체계 운영을 전담하게 됩니다.

마약안전기획관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보고된 마약류 취급정보를 분석해 마약류 취급자를 집중·정기·일반 관리 3단계로 구분해 관리하는 업무를 맡게 됩니다.

또 자치단체 마약류감시원이 지도와 단속 업무에 활용할 수 있도록 마약류 취급보고 통계자료 등 감시에 필요한 정보를 분기마다 제공합니다.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누적된 마약류 취급정보를 활용해 의사와 환자에게 과다처방과 투약정보를 분석·제공해 의료용 마약류 오남용을 예방하는 조치도 지속 추진합니다.

최근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불법 마약류와 관련해서는 검찰과 경찰, 식약처 등이 참여하는 '범정부 합동단속·점검 협의체'를 지난달 구성해 불법유통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식약처는 "이번 조직개편으로 마약류 관리를 위한 정부 내 강력한 공조체계를 구축하게 됐고, 국민건강과 생활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마약류 유통을 철저히 차단하고, 불법 마약류의 폐해를 알리는 예방·홍보사업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