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산불 피해 지역 관광객 유치 활동 본격
입력 2019.04.30 (21:50) 수정 2019.05.01 (00:23)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강원 동해안 지역은
산불 피해 여파로
방문객이 감소하면서
관광 경기 침체를 겪고 있는데요.
관광객을 끌어모으기 위한
유치 활동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습니다.

조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여행사 관계자들이
동해안 최북단 안보 관광지인
통일전망대 견학에 나섰습니다.

문화관광해설사의
설명을 들으며
구석구석 꼼꼼하게 살펴봅니다.

산불 피해지역에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강원도가 마련한 팸투어에
참가한 겁니다.

조태숙 /한국여행업협회 이사 "(동해안 지역은)유일무이한 콘텐츠를 무한하게 가지고 있어요.관광과 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게 저희들이 이번에 연구를 많이 하려고 합니다. "[인터뷰]

1박 2일 짧은 일정이지만,
고성 DMZ박물관과
속초 외옹치 바다향기로,
강릉 컬링센터 등
강원 동해안의 특색있는 관광지와
올림픽시설 등을 둘러봤습니다.

이밖에도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와
프랑스 푸드 스타일 매거진 팸투어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됩니다.

정일섭 /강원도 관광마케팅 과장 [인터뷰]
"일본에서는 크루즈 관광상품단이 또 오게 돼 있습니다. 이것 외에도 다양한 팸투어를 준비하고 있고 해외에 나가서 해외 로드쇼 하는 계획도 가지고 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봄 여행 주간을 맞아
'강원도 여행은 또 다른 기부'라는 주제로
산불 피해 지역을 대상으로
여행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또, 농림축산식품부는
산불 피해지역 농촌여행상품에 대한
여행사 지원율을 기존 80%에서 100%로
상향 지원하기로 하는 등
산불 피해 지역 관광 경기 회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연주입니다. (끝)
  • 산불 피해 지역 관광객 유치 활동 본격
    • 입력 2019-04-30 21:50:19
    • 수정2019-05-01 00:23:51
    뉴스9(강릉)
[앵커멘트]
강원 동해안 지역은
산불 피해 여파로
방문객이 감소하면서
관광 경기 침체를 겪고 있는데요.
관광객을 끌어모으기 위한
유치 활동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습니다.

조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여행사 관계자들이
동해안 최북단 안보 관광지인
통일전망대 견학에 나섰습니다.

문화관광해설사의
설명을 들으며
구석구석 꼼꼼하게 살펴봅니다.

산불 피해지역에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강원도가 마련한 팸투어에
참가한 겁니다.

조태숙 /한국여행업협회 이사 "(동해안 지역은)유일무이한 콘텐츠를 무한하게 가지고 있어요.관광과 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게 저희들이 이번에 연구를 많이 하려고 합니다. "[인터뷰]

1박 2일 짧은 일정이지만,
고성 DMZ박물관과
속초 외옹치 바다향기로,
강릉 컬링센터 등
강원 동해안의 특색있는 관광지와
올림픽시설 등을 둘러봤습니다.

이밖에도
한국관광통역안내사협회와
프랑스 푸드 스타일 매거진 팸투어 등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됩니다.

정일섭 /강원도 관광마케팅 과장 [인터뷰]
"일본에서는 크루즈 관광상품단이 또 오게 돼 있습니다. 이것 외에도 다양한 팸투어를 준비하고 있고 해외에 나가서 해외 로드쇼 하는 계획도 가지고 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봄 여행 주간을 맞아
'강원도 여행은 또 다른 기부'라는 주제로
산불 피해 지역을 대상으로
여행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또, 농림축산식품부는
산불 피해지역 농촌여행상품에 대한
여행사 지원율을 기존 80%에서 100%로
상향 지원하기로 하는 등
산불 피해 지역 관광 경기 회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원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연주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