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의 ‘사촌’ 화석 발굴
입력 2019.05.07 (07:28) 수정 2019.05.07 (07:3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작은 뼈 조각을 하나씩 맞춰 보니, 꽤 완벽한 공룡 화석 모양이 완성 됩니다.

백악기 후기에 살았던 '거대한 포식자',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의 사촌 격인 공룡의 화석이 새로 발굴 됐습니다.

몸집이 성인 키보다도 작은 이 공룡은 '티-렉스' 보다 최소 7백만 년 전에 살았을 걸로 추정 됩니다.

과학자들은 이번 발견이 공룡들이 어떻게 거대한 몸집으로 진화해 갔는지, 비밀을 풀어 줄 열쇠가 돼 줄 걸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 [지금 세계는]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의 ‘사촌’ 화석 발굴
    • 입력 2019-05-07 07:30:36
    • 수정2019-05-07 07:36:01
    뉴스광장
작은 뼈 조각을 하나씩 맞춰 보니, 꽤 완벽한 공룡 화석 모양이 완성 됩니다.

백악기 후기에 살았던 '거대한 포식자', '티라노사우루스 렉스'의 사촌 격인 공룡의 화석이 새로 발굴 됐습니다.

몸집이 성인 키보다도 작은 이 공룡은 '티-렉스' 보다 최소 7백만 년 전에 살았을 걸로 추정 됩니다.

과학자들은 이번 발견이 공룡들이 어떻게 거대한 몸집으로 진화해 갔는지, 비밀을 풀어 줄 열쇠가 돼 줄 걸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