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하반기부터 폐암 검진 암검진사업 추가…‘10%만 부담’
입력 2019.05.07 (10:01) 수정 2019.05.07 (16:17) 사회
올해 하반기부터 폐암 검진이 암 검진 사업에 추가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암 검진 사업에 폐암 검진을 추가하는 내용의 '암관리법' 시행령 개정안이 오늘(7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만 54세부터 74세 사이 '폐암 발생 고위험군'에 대해선 2년마다 폐암 검진이 실시됩니다.

'폐암 발생 고위험군'은 하루평균 담배 소비량에 흡연 기간을 곱할 때 30갑 년 이상의 흡연경력을 가진 흡연자를 의미합니다.

폐암 검진 대상자는 11만 원가량의 폐암 검진비의 10%만 부담하면 되고, 건강보험료 하위 50%와 의료급여수급권자의 경우 전액 무료로 검진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복지부는 "폐암은 전체 암 사망 원인 중 1위에 해당한다"면서, "올해 하반기부터 암 검진 사업 대상에 폐암 검진을 추가해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하반기부터 폐암 검진 암검진사업 추가…‘10%만 부담’
    • 입력 2019-05-07 10:01:46
    • 수정2019-05-07 16:17:58
    사회
올해 하반기부터 폐암 검진이 암 검진 사업에 추가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암 검진 사업에 폐암 검진을 추가하는 내용의 '암관리법' 시행령 개정안이 오늘(7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만 54세부터 74세 사이 '폐암 발생 고위험군'에 대해선 2년마다 폐암 검진이 실시됩니다.

'폐암 발생 고위험군'은 하루평균 담배 소비량에 흡연 기간을 곱할 때 30갑 년 이상의 흡연경력을 가진 흡연자를 의미합니다.

폐암 검진 대상자는 11만 원가량의 폐암 검진비의 10%만 부담하면 되고, 건강보험료 하위 50%와 의료급여수급권자의 경우 전액 무료로 검진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복지부는 "폐암은 전체 암 사망 원인 중 1위에 해당한다"면서, "올해 하반기부터 암 검진 사업 대상에 폐암 검진을 추가해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