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의붓딸 살해 혐의 계부 검찰 송치…보복살인 적용
입력 2019.05.07 (10:15) 930뉴스(광주)

  경찰이 의붓딸을 살해한 30대 계부에게 보복 살인 혐의를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성폭력을 신고한 의붓딸을 살해하고 시신을 버린 혐의로 구속된 31살 김 모 씨를  보복 살인과 사체 유기 혐의로



오늘(7)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달 27일 오후 6시 30분 쯤 무안군의 한 농로에 세운 승용차 안에서 의붓딸을 살해하고, 



다음 날 광주 동구의 한 저수지에 시신을 버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의붓딸 살해 혐의 계부 검찰 송치…보복살인 적용
    • 입력 2019-05-07 10:15:30
    930뉴스(광주)

  경찰이 의붓딸을 살해한 30대 계부에게 보복 살인 혐의를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성폭력을 신고한 의붓딸을 살해하고 시신을 버린 혐의로 구속된 31살 김 모 씨를  보복 살인과 사체 유기 혐의로



오늘(7)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달 27일 오후 6시 30분 쯤 무안군의 한 농로에 세운 승용차 안에서 의붓딸을 살해하고, 



다음 날 광주 동구의 한 저수지에 시신을 버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