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도, 예래휴양단지 사업 무효고시하라"
입력 2019.05.07 (20:01) 수정 2019.05.07 (20:02) 제주
대법원에서 최종적으로
인허가 처분 무효 판결을 받은
예래단지 사업과 관련해 제주녹색당과
일부 토지주가 원희룡 도지사에게
무효고시를 촉구했습니다.
제주녹색당은 오늘 도청 앞에서
회견을 열고, 예래단지 사업 정상화를 위해
무리하게 개정한 제주특별법 406조 2항
유원지 특례조항을 폐기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앞서 지난 3일엔
예래동 토지주 진경표 씨가
원희룡 도지사가 무효고시를 하지 않는 것은
직무유기이자 직권남용이라며 검찰에 고소한데 이어
오늘부터 1인 시위에 나섰습니다.//
 
  • "제주도, 예래휴양단지 사업 무효고시하라"
    • 입력 2019-05-07 20:01:43
    • 수정2019-05-07 20:02:34
    제주
대법원에서 최종적으로
인허가 처분 무효 판결을 받은
예래단지 사업과 관련해 제주녹색당과
일부 토지주가 원희룡 도지사에게
무효고시를 촉구했습니다.
제주녹색당은 오늘 도청 앞에서
회견을 열고, 예래단지 사업 정상화를 위해
무리하게 개정한 제주특별법 406조 2항
유원지 특례조항을 폐기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앞서 지난 3일엔
예래동 토지주 진경표 씨가
원희룡 도지사가 무효고시를 하지 않는 것은
직무유기이자 직권남용이라며 검찰에 고소한데 이어
오늘부터 1인 시위에 나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