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산의 목재 판매소 '차량 돌진 화재' 원인 규명 계속
입력 2019.05.07 (21:51) 수정 2019.05.07 (21:53) 뉴스9(대전)
지난 3일 아산의 한
목재 판매소에 SUV 차량이 돌진한 뒤
화재가 발생해 운전자 72살 박모 씨가 숨지고
목재소 건물 대부분이 탄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원인 규명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오늘(7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숨진 박 씨에 대해 부검을 하고
사고 차량에 대한 정밀 조사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또 사고 당시
박 씨의 몸에 문제가 있었거나
차량에 이상이 있었는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 아산의 목재 판매소 '차량 돌진 화재' 원인 규명 계속
    • 입력 2019-05-07 21:51:59
    • 수정2019-05-07 21:53:59
    뉴스9(대전)
지난 3일 아산의 한
목재 판매소에 SUV 차량이 돌진한 뒤
화재가 발생해 운전자 72살 박모 씨가 숨지고
목재소 건물 대부분이 탄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원인 규명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오늘(7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숨진 박 씨에 대해 부검을 하고
사고 차량에 대한 정밀 조사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또 사고 당시
박 씨의 몸에 문제가 있었거나
차량에 이상이 있었는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