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비자물가 줄줄이 인상...부담 가중
입력 2019.05.07 (17:20) 뉴스9(안동)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이달 들어

유가와 소주값 등

각종 소비자물가가

줄줄이 오르고 있습니다.

한동안 잠잠하던 물가가

다시 출렁이며

서민부담도 커지고 있습니다.



이종영 기잡니다.









[리포트]

대구의 한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천 5백 원을 목전에 뒀습니다.



한 달 전과 비교해

백 원 넘게 오른 겁니다.



정부의 유류세 인하 폭이

15%에서 7%로 축소된 가운데

가격 인상분이 반영될 경우

오름폭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김정화/대구시 만촌동[인터뷰]

"그대로 좀더 유지하는 게 좋겠어요. 또 오르면 정말 부담이 많이 되지요"



돼지고기값도 한 달 새

10% 넘게 올랐습니다.



서민들이 즐겨찾는

소주도 일부업체가 출고가를

6.45% 인상하면서

음식점 판매가격이 크게 올랐습니다.



이창식/대구시 효목동[인터뷰]

"소주값은 몇 백원 오르면 식당에서는 천원, 이천원 올려버리니까...1180원인데

식당에서는 4천원 받거든요"



이처럼 주요 소비품목 가격이 줄줄이 오르면서 소비자들이 느끼는 물가부담도 점차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달 소비자 물가는

1년 전에 비해 대구는 1%,

경북은 0.6% 상승했습니다.



채소류와 공업제품 가격이 내려

전체 물가상승폭은 크지 않았지만,



석유류를 비롯한

각종 소비자물가의 상승분이 반영되는

이번달부터는 사정이 다릅니다.



서상록/동북지방통계청 과장[인터뷰]

"생활물가 품목은 전체 품목의 30%에 불과하지만 구입빈도가 높고 지출비중이 높아서

소비자들이 민감하게 반응할 수 밖에 없습니다."



소비자 물가가 줄줄이 오르면서

경기침체로 가뜩이나 어려운

서민들의 삶이 갈수록

팍팍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 소비자물가 줄줄이 인상...부담 가중
    • 입력 2019-05-08 02:41:06
    뉴스9(안동)
[앵커멘트]

이달 들어

유가와 소주값 등

각종 소비자물가가

줄줄이 오르고 있습니다.

한동안 잠잠하던 물가가

다시 출렁이며

서민부담도 커지고 있습니다.



이종영 기잡니다.









[리포트]

대구의 한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천 5백 원을 목전에 뒀습니다.



한 달 전과 비교해

백 원 넘게 오른 겁니다.



정부의 유류세 인하 폭이

15%에서 7%로 축소된 가운데

가격 인상분이 반영될 경우

오름폭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김정화/대구시 만촌동[인터뷰]

"그대로 좀더 유지하는 게 좋겠어요. 또 오르면 정말 부담이 많이 되지요"



돼지고기값도 한 달 새

10% 넘게 올랐습니다.



서민들이 즐겨찾는

소주도 일부업체가 출고가를

6.45% 인상하면서

음식점 판매가격이 크게 올랐습니다.



이창식/대구시 효목동[인터뷰]

"소주값은 몇 백원 오르면 식당에서는 천원, 이천원 올려버리니까...1180원인데

식당에서는 4천원 받거든요"



이처럼 주요 소비품목 가격이 줄줄이 오르면서 소비자들이 느끼는 물가부담도 점차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달 소비자 물가는

1년 전에 비해 대구는 1%,

경북은 0.6% 상승했습니다.



채소류와 공업제품 가격이 내려

전체 물가상승폭은 크지 않았지만,



석유류를 비롯한

각종 소비자물가의 상승분이 반영되는

이번달부터는 사정이 다릅니다.



서상록/동북지방통계청 과장[인터뷰]

"생활물가 품목은 전체 품목의 30%에 불과하지만 구입빈도가 높고 지출비중이 높아서

소비자들이 민감하게 반응할 수 밖에 없습니다."



소비자 물가가 줄줄이 오르면서

경기침체로 가뜩이나 어려운

서민들의 삶이 갈수록

팍팍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종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