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치매 노인 방치 사망' 부검 등 사인 조사
입력 2019.05.07 (13:50) 수정 2019.05.08 (07:34) 뉴스9(전주)
전주 덕진경찰서는
요양병원 후송차에 방치돼 숨진
90대 치매 노인의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오늘 90살 최 모 할머니의 시신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으며,
정확한 사망 원인은
2주 뒤쯤 나올 예정입니다.
또한
요양병원 관계자와 후송차 운전사 등을 불러
환자 관리를 소홀히 했는지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최 할머니는
지난 3일 진안의 한 요양원에서
전주 모 요양병원으로 옮겨가는 과정에서
병원 차 안에 방치됐다가
숨졌습니다.
  • 경찰, '치매 노인 방치 사망' 부검 등 사인 조사
    • 입력 2019-05-08 07:32:19
    • 수정2019-05-08 07:34:21
    뉴스9(전주)
전주 덕진경찰서는
요양병원 후송차에 방치돼 숨진
90대 치매 노인의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오늘 90살 최 모 할머니의 시신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으며,
정확한 사망 원인은
2주 뒤쯤 나올 예정입니다.
또한
요양병원 관계자와 후송차 운전사 등을 불러
환자 관리를 소홀히 했는지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최 할머니는
지난 3일 진안의 한 요양원에서
전주 모 요양병원으로 옮겨가는 과정에서
병원 차 안에 방치됐다가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