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금 7억 원 횡령 혐의 전북 모 장애인협회장 구속기소
입력 2019.05.07 (12:10) 수정 2019.05.08 (07:33) 뉴스9(전주)
전주지검은
협회 공금 7억 원을 빼돌린 혐의로
전북 모 장애인협회장
63살 이 모 씨를
구속기소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천 13년부터 5년 동안
거래처에 지급하는 금액을 부풀린 뒤
일부를 되돌려받거나,
협회 현금 카드에서 돈을 찾아
개인적으로 쓰는 등
공금 7억 2천여만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공금 7억 원 횡령 혐의 전북 모 장애인협회장 구속기소
    • 입력 2019-05-08 07:32:47
    • 수정2019-05-08 07:33:48
    뉴스9(전주)
전주지검은
협회 공금 7억 원을 빼돌린 혐의로
전북 모 장애인협회장
63살 이 모 씨를
구속기소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
2천 13년부터 5년 동안
거래처에 지급하는 금액을 부풀린 뒤
일부를 되돌려받거나,
협회 현금 카드에서 돈을 찾아
개인적으로 쓰는 등
공금 7억 2천여만 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