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택 향초 화재, 서울에서만 연 평균 60여 건
입력 2019.05.17 (06:07) 사회
집에서 향초를 피우다 발생한 화재가 서울에서만 1년에 60건 정도 일어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됩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분석 결과 향초 화재는 2014년 73건, 2015년 59건, 2016년 54건, 2017년 56건, 2018년 56건 등 연평균 60건 정도 발생했습니다.

같은 기간 인명 피해는 사망 2명, 부상 24명이었고, 원인은 대부분 향초 불을 켜놓은 채로 잠드는 등 부주의 때문이었습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음식물 쓰레기 냄새나 반려동물의 체취 등을 없애기 위해 향초 불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며 "불을 잘 견디면서도 열이 전달되지 않는 향초 전용 받침을 사용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주택 향초 화재, 서울에서만 연 평균 60여 건
    • 입력 2019-05-17 06:07:47
    사회
집에서 향초를 피우다 발생한 화재가 서울에서만 1년에 60건 정도 일어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됩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분석 결과 향초 화재는 2014년 73건, 2015년 59건, 2016년 54건, 2017년 56건, 2018년 56건 등 연평균 60건 정도 발생했습니다.

같은 기간 인명 피해는 사망 2명, 부상 24명이었고, 원인은 대부분 향초 불을 켜놓은 채로 잠드는 등 부주의 때문이었습니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음식물 쓰레기 냄새나 반려동물의 체취 등을 없애기 위해 향초 불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며 "불을 잘 견디면서도 열이 전달되지 않는 향초 전용 받침을 사용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