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용인반도체클러스터, 대중소기업·주민 상생 클러스터 조성
입력 2019.05.21 (12:19) 수정 2019.05.21 (13:09) 사회
경기도와 용인시, SK하이닉스와 SK건설이 용인시 원삼면 일원 4.48㎢(135만평)에 국내외 50개 이상의 반도체 장비·소재·부품 업체가 입주하는 대규모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에 합의했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와 백군기 용인시장,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안재현 SK건설㈜ 대표이사는 21일 경기도청에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투자 양해각서'에 서명했습니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는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죽능리 일원에 조성되며 기반시설 1조6천억원, 산업설비 120조원 등 약 122조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입니다.

글로벌 반도체 수요 대응을 위한 메모리 생산, 초고속·비휘발성 차세대 메모리 제조시설과 연구시설, 중소기업 협력시설, 주거 단지 등이 들어서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하는 상생형 클러스터로 조성됩니다.

도와 용인시, SK하이닉스는 이곳에 대·중소기업 창업 연구공간과 교육장을 갖춘 상생 협력센터를 설립해 반도체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운영, 장비·부품 국산화 개발을 위한 연구를 수행할 예정으로 반도체 장비와 소재 부품 관련 기술을 가진 기술혁신 기업에 자금을 지원하는 상생 펀드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용인반도체클러스터, 대중소기업·주민 상생 클러스터 조성
    • 입력 2019-05-21 12:19:49
    • 수정2019-05-21 13:09:46
    사회
경기도와 용인시, SK하이닉스와 SK건설이 용인시 원삼면 일원 4.48㎢(135만평)에 국내외 50개 이상의 반도체 장비·소재·부품 업체가 입주하는 대규모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에 합의했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와 백군기 용인시장, 이석희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안재현 SK건설㈜ 대표이사는 21일 경기도청에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투자 양해각서'에 서명했습니다.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는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죽능리 일원에 조성되며 기반시설 1조6천억원, 산업설비 120조원 등 약 122조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입니다.

글로벌 반도체 수요 대응을 위한 메모리 생산, 초고속·비휘발성 차세대 메모리 제조시설과 연구시설, 중소기업 협력시설, 주거 단지 등이 들어서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하는 상생형 클러스터로 조성됩니다.

도와 용인시, SK하이닉스는 이곳에 대·중소기업 창업 연구공간과 교육장을 갖춘 상생 협력센터를 설립해 반도체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운영, 장비·부품 국산화 개발을 위한 연구를 수행할 예정으로 반도체 장비와 소재 부품 관련 기술을 가진 기술혁신 기업에 자금을 지원하는 상생 펀드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