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릉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 중단
입력 2019.05.17 (10:20) 포항
최근 수익성이 악화된 한국전력이
울릉도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울릉군은
한국전력의 사업 철수 방침과
포항 지진을 촉발한 지열 발전 논란으로
사업 중단이 불가피하게 됐다며,
경북도와 협의해 올 상반기 안으로
청산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울릉도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은
오는 2026년까지 458억 원을 들여
울릉도 일원 디젤 발전을
지열과 태양광, 수력 등 신재생에너지로
전면 대체한다는 내용입니다. (끝)

  • 울릉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 중단
    • 입력 2019-05-21 17:13:00
    포항
최근 수익성이 악화된 한국전력이
울릉도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울릉군은
한국전력의 사업 철수 방침과
포항 지진을 촉발한 지열 발전 논란으로
사업 중단이 불가피하게 됐다며,
경북도와 협의해 올 상반기 안으로
청산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울릉도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은
오는 2026년까지 458억 원을 들여
울릉도 일원 디젤 발전을
지열과 태양광, 수력 등 신재생에너지로
전면 대체한다는 내용입니다. (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