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척 아파트서 가스 보일러 폭발…4명 중경상
입력 2019.05.22 (08:58) 수정 2019.05.22 (09:05) 사회
오늘(22일) 새벽 3시쯤, 삼척시 교동의 한 아파트 1층 베란다실에서 가스보일러가 폭발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집 주인인 37살 엄 모 씨가 얼굴과 팔 등에 화상을 입었고, 가족 3명도 유리 파편에 맞아 가벼운 부상으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보일러 고장으로 LP가스가 누출되면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삼척 아파트서 가스 보일러 폭발…4명 중경상
    • 입력 2019-05-22 08:58:22
    • 수정2019-05-22 09:05:17
    사회
오늘(22일) 새벽 3시쯤, 삼척시 교동의 한 아파트 1층 베란다실에서 가스보일러가 폭발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집 주인인 37살 엄 모 씨가 얼굴과 팔 등에 화상을 입었고, 가족 3명도 유리 파편에 맞아 가벼운 부상으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보일러 고장으로 LP가스가 누출되면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