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녕군-일본 사도시, 따오기 복원 교류 체결
입력 2019.05.22 (14:16) 창원
따오기 야생 방사에 성공한 창녕군이
오늘(22일) 일본 니가타현 사도시와
따오기 복원 관련 우호교류의향을 맺었습니다.
양 자치단체는
국제멸종위기종인 따오기 복원을 위해
보호와 증식, 방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일본 사도시는 앞서 1967년
따오기복원센터를 개설했고
현재 350여 마리의 따오기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창녕군-일본 사도시, 따오기 복원 교류 체결
    • 입력 2019-05-22 14:16:19
    창원
따오기 야생 방사에 성공한 창녕군이
오늘(22일) 일본 니가타현 사도시와
따오기 복원 관련 우호교류의향을 맺었습니다.
양 자치단체는
국제멸종위기종인 따오기 복원을 위해
보호와 증식, 방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일본 사도시는 앞서 1967년
따오기복원센터를 개설했고
현재 350여 마리의 따오기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