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올해 첫 폭염주의보…내일 32도까지 올라
입력 2019.05.22 (17:24) 수정 2019.05.22 (17:24) 창원
올해 들어 처음으로
창녕과 의령에
폭염주의보가 내리는 등
오늘 경남 대부분 지역에 29도 안팎의
초여름 더위가 이어졌습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창녕이 30.4도,
의령은 29.5도까지 올라갔습니다.
내일은 최고기온이 32도,
모레는 34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돼
건강 관리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 경남 올해 첫 폭염주의보…내일 32도까지 올라
    • 입력 2019-05-22 17:24:00
    • 수정2019-05-22 17:24:15
    창원
올해 들어 처음으로
창녕과 의령에
폭염주의보가 내리는 등
오늘 경남 대부분 지역에 29도 안팎의
초여름 더위가 이어졌습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창녕이 30.4도,
의령은 29.5도까지 올라갔습니다.
내일은 최고기온이 32도,
모레는 34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돼
건강 관리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