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차세대 주력 산업 ‘바이오헬스’ 연 4조 원 투자”
입력 2019.05.22 (18:02) 수정 2019.05.22 (18:27) 통합뉴스룸ET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바이오헬스 산업은 비메모리 반도체, 미래형 자동차와 함께 정부가 꼽은 차세대 주력산업 가운데 하납니다.

정부가 오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 전략을 내놨습니다.

과감한 투자로 2030년까지 세계시장 점유율을 3배 이상 끌어올리겠다는 구상입니다.

엄진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혁신 신약과 첨단 의료기기로 대표되는 바이오헬스 산업은 전 세계에서 해마다 5% 이상 성장하고 있습니다.

세계시장 규모는 1조 8천억 달러로, 반도체와 IT를 뛰어넘는 유망 신산업입니다.

정부가 차세대 국가 주력산업인 바이오헬스 분야 육성 전략을 내놨습니다.

이를 위해 연구 개발에 연간 4조 원 이상을 투입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 "지금이 우리에게는 바이오헬스 세계시장을 앞서갈 최적의 기회입니다. 지금 이 시간에도 우리나라 기업들이 전 세계 곳곳에서 여러 건의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머지않아 블록버스터급 국산 신약도 나올 것입니다."]

100만 명 규모의 '바이오 빅데이터'를 구축해 방대한 유전체 정보를 환자 맞춤형 신약 연구에 활용합니다.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개발 비용과 시간을 최대 절반까지 줄이고, 인체 장기와 비슷한 조직칩을 개발해, 인체 대신 신약의 효능 검증에 활용한다는 계획입니다.

인허가 기간도 단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구, 개발 등에 대한 집중 투자로, 지난해 기준, 1.8%에 불과한 세계시장 점유율을 2030년, 6%로 3배 이상 높인다는 게 정부의 구상입니다.

정부는 이런 청사진이 실현되면 신규 일자리 30만 개가 생기고, 전 세계적으로 100조 원대를 뛰어넘는 새로운 시장이 열릴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 정부 “차세대 주력 산업 ‘바이오헬스’ 연 4조 원 투자”
    • 입력 2019-05-22 18:07:22
    • 수정2019-05-22 18:27:51
    통합뉴스룸ET
[앵커]

바이오헬스 산업은 비메모리 반도체, 미래형 자동차와 함께 정부가 꼽은 차세대 주력산업 가운데 하납니다.

정부가 오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 전략을 내놨습니다.

과감한 투자로 2030년까지 세계시장 점유율을 3배 이상 끌어올리겠다는 구상입니다.

엄진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혁신 신약과 첨단 의료기기로 대표되는 바이오헬스 산업은 전 세계에서 해마다 5% 이상 성장하고 있습니다.

세계시장 규모는 1조 8천억 달러로, 반도체와 IT를 뛰어넘는 유망 신산업입니다.

정부가 차세대 국가 주력산업인 바이오헬스 분야 육성 전략을 내놨습니다.

이를 위해 연구 개발에 연간 4조 원 이상을 투입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 "지금이 우리에게는 바이오헬스 세계시장을 앞서갈 최적의 기회입니다. 지금 이 시간에도 우리나라 기업들이 전 세계 곳곳에서 여러 건의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머지않아 블록버스터급 국산 신약도 나올 것입니다."]

100만 명 규모의 '바이오 빅데이터'를 구축해 방대한 유전체 정보를 환자 맞춤형 신약 연구에 활용합니다.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개발 비용과 시간을 최대 절반까지 줄이고, 인체 장기와 비슷한 조직칩을 개발해, 인체 대신 신약의 효능 검증에 활용한다는 계획입니다.

인허가 기간도 단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구, 개발 등에 대한 집중 투자로, 지난해 기준, 1.8%에 불과한 세계시장 점유율을 2030년, 6%로 3배 이상 높인다는 게 정부의 구상입니다.

정부는 이런 청사진이 실현되면 신규 일자리 30만 개가 생기고, 전 세계적으로 100조 원대를 뛰어넘는 새로운 시장이 열릴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통합뉴스룸ET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