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오만 작가 맨부커상 수상…아랍어 작품 최초
입력 2019.05.22 (20:30) 수정 2019.05.22 (20:5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히는 맨부커 인터내셔널상이 오만 여성 작가, 알하르티에게 돌아갔습니다.

알하르티는 수상작 '천체'에서 세 자매의 이야기를 통해 식민지 시대 이후 오만 사회의 변화상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는데요,

아랍어로 쓴 작품이 수상작에 선정된 것은 처음이라고 외신들은 전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오만 작가 맨부커상 수상…아랍어 작품 최초
    • 입력 2019-05-22 20:33:11
    • 수정2019-05-22 20:52:40
    글로벌24
세계 3대 문학상으로 꼽히는 맨부커 인터내셔널상이 오만 여성 작가, 알하르티에게 돌아갔습니다.

알하르티는 수상작 '천체'에서 세 자매의 이야기를 통해 식민지 시대 이후 오만 사회의 변화상을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는데요,

아랍어로 쓴 작품이 수상작에 선정된 것은 처음이라고 외신들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