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준공영제 비용 증가..부산시, 정부 지원 건의 추진
입력 2019.05.22 (11:30) 수정 2019.05.23 (10:13) 뉴스9(부산)
  부산시는 시내버스 주 52시간 도입과 임금인상으로 시 재정부담이 늘 것으로 예상하고 다른 지자체와 함께 정부 지원 확대를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시내버스 준공영제로 부산은 올해 천8백억 원의 적자가 예상되는데 주 52시간제로 인한 신규 채용에 73억 원이, 노사의 임금 3.9% 인상 합의로 인건비 115억 원도 추가로 들어가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버스요금 정기인상과 공영차고지 조성 때 국비 지원 등 버스 운송사업 재정지원에 대한 정부 역할을 강화하는 법률 개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 준공영제 비용 증가..부산시, 정부 지원 건의 추진
    • 입력 2019-05-23 10:09:56
    • 수정2019-05-23 10:13:00
    뉴스9(부산)
  부산시는 시내버스 주 52시간 도입과 임금인상으로 시 재정부담이 늘 것으로 예상하고 다른 지자체와 함께 정부 지원 확대를 건의하기로 했습니다.

  시내버스 준공영제로 부산은 올해 천8백억 원의 적자가 예상되는데 주 52시간제로 인한 신규 채용에 73억 원이, 노사의 임금 3.9% 인상 합의로 인건비 115억 원도 추가로 들어가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버스요금 정기인상과 공영차고지 조성 때 국비 지원 등 버스 운송사업 재정지원에 대한 정부 역할을 강화하는 법률 개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